에버턴 FC글로벌 배팅 파트너
"Nil Satis Nisi Optimum"
  • 역사
  • 보너스
역사
에버턴 F.C.역사

에버턴은 축구계에서 견줄 팀이 없을 정도로 이야깃거리가 많은 팀으로도 유명합니다.

1878년 지역 내 교회 활동으로 시작해서 영국만이 아닌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팀 중 하나로 성장했습니다.

소규모의 교회 활동으로 시작하여 당시 축구 리그의 기초를 기반을 두는데 많은 활동을 했으며 1898-1899년 첫 리그에 참가하였습니다. 첫 번째 트로피는 1891년 시즌에 수상하였고 FA 컵 챔피언쉽 첫 우승은 1906년도였습니다.

에버턴은 라틴어로 “최고가 되면 그것으로 충분하다” 라는 의미인“Nil Satis Nisi Optimum”의 슬로건을 앞세워 퍼스트 디비젼 우승 9 번, FA 컵 우승 5 번, 그리고 유러피언 컵 위너스 컵 우승 한 번의 기록을 세웠습니다. 또한 영국 최고의 리그 참가 최다의 기록도 가지고 있는데, 총 114번의 리그 중 111번의 참가를 기록하였습니다.

에버턴의 성공의 시작은 1927-1928년도 시즌에서 시작했습니다.  이 리그에서 3번째 리그 타이틀을 수상했는데, 토머스 매킨토시 감독과 39 시합에서 총 60골을 넣은 딕시 딘 선수의 활약이 매우 두드려졌습니다. 딘 선수의 기록은 현재까지도 깨지지 않고 있습니다.

안타깝게도 1930-1931년 시즌 팀이 세컨드 디비젼으로 물러나게 되었으나, 바로 다음 해에 다시 복귀하였고 우승까지 차지하여 다시 한번 팀의 실력을 증명하였습니다. 또한 1933년 FA 컵 준우승, 1938-1939년 5위를 차지하였습니다.

에버턴의 전성기는 해리 캐터릭과 하워드 캔덜 두 감독이 부임했을 때입니다. 캐터릭 감독은 1961 – 1973년의 부임 기간 동안 FA 컵과 채리티 쉴드 두 개의 상위 리그에서 우승하였고, 캔덜 감독은 1981-1987년의 부임 기간 동안 퍼스트 디비젼 2번, FA 컵 1번, UEFA 컵 위너즈 컵 1번, 채리티 쉴드 3번의 우승을 하였습니다.

팀의 홈 구장은 스탠리 파크였으나 1882년 기증 받은 프라이오리 로드로 이전하였습니다. 이 후 1884년에 더 많은 관중들을 수용하기 위해 앤필드로 이전하였으나 앤필드의 소유자인 존 하울딩과의 마찰로 인해 1892년에 구축된 구디슨 파크로 이전하였으며, 현재까지 에버턴의 홈 구장으로 남아 있습니다.

에버턴은 블루, 토피, 토피맨 등 여러 별명으로 불려 왔으며 이 중 블루가 가장 많이 알려져 있는데, 그 이유는 팀의 유니폼이 파란 상의와 하얀 하의로 되어있기 때문입니다. 토피 별명은 홈 구장인 구디슨 파크 근처의 토피 가게로 인해 붙혀진 별명입니다.

팀의 문장은 몇 번 바뀌었지만 언제나 루퍼트 왕자의 타워를 기반으로 하고 있습니다. 2013-2014년 시즌 때는 문장에서 라틴어를 제거하였으나 팬의 요청으로 인해 2014-2015년 시즌부터 다시 라틴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.

축구가 세계화 됨에 따라 에버턴의 명성도 유명해졌으며, 각종 스폰서를 받아 왔습니다. 팀의 유니폼에는 주류, 통신, 복사기 등 여러 제품의 브랜드가 새겨져 왔습니다.

戦歴
퍼스트 디비젼 우승 (1890-91, 1914-15, 1927-28, 1931-32, 1938-39, 1962-63, 1969-70, 1984-1985,1986-1987)
퍼스트 디비젼 준우승 (1889-90, 1894-95, 1901-02, 1904-05, 1908-09, 1911-12, 1985-86)
세컨드 디비젼 우승 (1930-31)
세컨드 디비젼 준우승 (1953-54)
FA 컵 우승 (1906, 1933, 1966, 1984, 1995)
FA 컵 준우승 (1893, 1897, 1907, 1968, 1985, 1986, 1989, 2009)
풋볼 리그 컵 준우승 (1977, 1984)
FA 채리티 쉴드 우승 (1928, 1932, 1963, 1970, 1984, 1985, 1986, 1987, 1995)
FA 채리티 쉴드 준우승 (1933, 1966)
유로피언 컵 위너즈 컵 우승 (1985)
보너스
신규회원 50% 보너스
입금액의 50%를
보너스로
지급해드립니다!
자세히 보기